며칠전에 나쁜녀석들을 봤다 미분류

최근에 왓차에서 지난 영화들을 보다가 마동석한테 꽂혀서 영화 <나쁜녀석들>을 보기 위해(평점도 안보고 무작정) 메가박스로 갔다. 내가 좋아하는 김아중도 나왔음 :)
초반부에 '수어사이드 스쿼드 한국 버전인가? '싶은 생각이 들었는데, 개망작 수어사이드 스쿼드보다는 훨씬 낫다. 그날의 분노를 아직도 잊지 않고 있다 DC............
곧 <조커> 볼건데.. DC에게 주는 마지막 기회다. 여태까지 했던 DC의 삽질들과 내가 감내해야 했던 크나큰 배신감은^^ 이루 말할 수 없음.

암튼 <나쁜녀석들>은 명작이나 수작같은 영화는 절대 아니다.
어차피 심오한 영화 보러간 것은 아니어서 괜찮았다. 양산형의..^^ 그런 내용인 줄 알고 보긴 했다. 포스터나 제목 부터가 뻔하고 올드하다.
하지만 마동석은 정말 마음에 든다. 몇 개 장면은 살짝 웃기기도 했다. 하나도 안 웃기고 분노를 불러 일으키는 영화도 있다는 점을 감안했을 때 이정도 수준이면 꽤 괜찮다.
후려 패고 막 폭행하는 장면들이 많아서 즐거웠다(?) 나도 마동석처럼 쎄지고 싶다(??)

1 2 3 4 5 6 7 8 9 10 다음